태국의 과일에 대한 기본정보

작성자 정보

  • 남행기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태국은 망고, 망고스틴, 두리안, 파인애플, 수박, 파파야 등 수많은 과일을 연중 즐길 수 있는 과일의 천국이다.


태국에서는 계절별로 즐길 수 있는 과일이 있는데,

1월부터 ~4월까지는 포도, 잭프룻, 자바사과, 귤, 수박, 석류 열매 등이 제철이며, 그 다음에는 망고, 리치, 파인애플, 두리안, 망고스틴 등이 나온다.

7월에는 롱안, 랑삿, 대추, 패션프루트(시계꽃열매), 포맬로, 사탕사과 외에 귤, 포도, 수박 등이 제철이며, 바나나, 코코넛, 구아바(반석류의 열매), 파파야 등은 연중 계속해서 맛볼 수 있는 과일이다.


이중 어떤 과일들은 추수할 때 이를 기념하여 축제를 열거나 미인대회를 개최하기도 하는데, 그 예로 4월초에 차층사오(Chachoensao)에서는 뻣리우 망고축제(Paet Riu Mango Festival)가 있다. 망고는 태국에서 가장 인기있는 전형적인 태국과일로 5월에는 송클라(Songkla)에서 과일시장이 형성되며 과일조각대 회 및 미인선발대회 등이 개최되기도 한다.


6월에 찬타부리 (Chanthaburi)에서는 과일의 왕이라고 불리우는 두리안을 비롯하여 이 지역에서 생산되는 각종 과일들을 전시하는 전시회가 열리고, 9월에는 방콕근교 나콘파톰(Nakhon Pathom)에서 포맬로 시즌을 맞아 과일과 꽃으로 장식한 마차행진을 벌이는 등 갖가지 과일 축제가 펼쳐진다.

 

두리안_Durian

현지인들은 ‘지옥같은 향기, 천국같은 맛’으로 표현한다. 껍질에는 울퉁불퉁한 가시가 돋아있지만, 말랑말랑한 크림색 속살은 생크림에 버터를 섞은 것처럼 고소한 맛을 낸다. 하지만 고약한 냄새때문에 호텔에서는 반입을 금지하기도 한다.

 

망고스틴_Mangosteen

과일의 여왕으로 불리는 망고스틴은 빅토리아 여왕이 즐겨 먹던 과일로 유명하다. 짙은 자주색 껍질 아래쪽을 손으로 눌러 벗겨내면 안에는 흰색의 보드라운 속살이 마늘처럼 몽실몽실 붙어있다.
즙이 많고 단 맛을 내는데, 맵고 뜨거운 음식을 먹은 후 디저트로 좋다. 돌처럼 단단한 것은 신선하지 않은 것으로 먹을 때 주의해야 하며, 안쪽 껍질에서흐르는 물은 색소가 강하므로 옷에 묻지 않도록 조심해야 한다. 현지인들은 망쿳이라 부른다.


파파야_Papaya

호박처럼 생긴 과일로 잘익은 파파야의 껍질을 벗긴 후 반을 가르면 짙은 오렌지색의 속살이 나오는데, 까만 씨는 보통 떨어내고 먹는다. 덜익은 것은 녹색, 잘익은 것은 오렌지색을 띤다. 현지에서는 말라꺼라고 부른다.


코코넛_Coconut

고소한 야자 열매. 칼로 껍질 위쪽을 잘라내고 안에 고인 즙을 마신 후 남은 흰과육을 숟가락으로 긁어 먹는다. 해변이나 식당, 거리의 노점상에서 코코넛을 뚜껑만 살짝 연 다음 설탕과 얼음을 넣고빨대를 꽂아 팔기도 한다. 현지인들은 마프라우라고 부른다.


망고_Mango

종류는 모두 3가지. 옅은 녹색은 덜 익은 것으로 신맛이 강하고, 짙은 녹색은 단맛이 난다. 말랑말랑한 노란색 망고가 가장 잘익은 것으로 달고 향긋하다. 찹쌀밥위에 잘익은 망고를 얹어서 달콤한 코코넛 소스에 찍어먹는 ‘카오니아오망고’를 태국사람들은 즐겨먹는다. 현지인들은 마무앙이라 부른다.


람부탄_Rambutan

성게모양안에 흰색의 반투명한 속살과 씨가 들어 있으며, 즙이 많고 새콤달콤하다. 속살의 모양과 맛이 우리나라 중식당에서 후식으로 내는 리치와 비슷하다. 털이 검게 변하지 않아야 싱싱한 것으로 손으로 쉽게 반으로 갈라 먹을 수 있다. 현지인들은 응어라고 부른다.


용안_Longan

연한 갈색의 동그란 열매가 포도송이처럼 달려있는 과일이다. 안에 까만 씨가 있어서 용안으로 불린다. 껍질은 손으로 쉽게 벗겨지며, 반투명한 젤리상태의 과육은 단맛이 강하다. 단맛에 취해 많은 양을 먹게 되면 몸에 좋지 않다고도 한다. 껍질에 분홍빛이 살짝도는 치앙마이산이 가장 맛있다. 현지인들은람야이라고 부른다.


로즈애플_Rose Apple

녹색과 분홍색이 있는데 녹색이 진할수록 단맛도 진하다. 아삭거리는 질감이 좋지만 사과에 비해 향기와 단맛이 약하다. 보통껍질째 먹는다. 현지인들은촘푸라고 부른다.


구아바_Guava

초록색은 신맛이 강하고, 잘익은 노란색이 향긋하고 달다. 호텔뷔페의 조식에서 내놓는 녹색주스가 대부분 구아바주스로, 병이나 캔으로 가공한 주스도 인기있다. 현지인들은 파랑이라고 부른다.


드래곤프루츠_Dragon Fruits

원산지가 베트남인 과일. 껍질은 짙은 분홍색으로 화려하며 속살은 희고 검은 씨가 박혀 있다. 단맛은 덜하지만 시원한 상태로 식은 후에 먹으면 소화촉진제 역할을 한다. 현지인들은 깨우망껀이라고 부른다.


커스터드애플_Custard Apple

물컹거리는 껍질을 손으로 까면 흰속살이 나온다. 씨가 많은 편으로 코코넛처럼 고소하지만 좀더 단맛이 난다. 현지인들은 너이나라고 부른다.


포멜로_Pomelo

사람의 얼굴크기만한 큰귤로 첫맛은 오렌지처럼 향긋하고 끝맛은 자몽처럼 떫으면서 상큼하다. 껍질이 상당히 두꺼워 손으로 벗기기가 힘들기 때문에 상점에서 손질, 포장해 놓은 것을 사는 게 좋다. 나콘 빠톰을 비롯한 중부 지역이 주산지다. 현지인들은 쏨오라고 부른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풀문파티와 송크란의 나라 태국 정보모음

전체 49 / 1 페이지
  • Thailand Film Office 촬영허가신청서
    등록자 남행기
    등록일 04.15 조회 341

    외국 필름제작자가 태국에서 촬영을 하기 위해서는 공식적으로 태국 관광개발국내 타이 필름 오피스에 등록되어 있는 현지 코디네이터(회사 또는 개인)를 고용해야 합니다. 각 코디네이터는 필요한 허가를 얻…

  • 반려동물 반입 정보
    등록자 남행기
    등록일 04.15 조회 376

    *반려동물 반입에 대한 설명은 아래 내용을 참조해 보시고 더 자세한 문의는 안내되어 있는 각 해당 기관으로 직접 하시면 됩니다. 반려동물과 같이 태국 여행을 하기 위해서는 아래와 같은 절차를 밟아야…

  • ATA까르네(일시수입통관증서)
    등록자 남행기
    등록일 04.15 조회 266

    ATA는 Admission Temporaire(불어)와 Temporary Admission(영어)의 합성어이며 Carnet는 불어로 표(증서)라는 뜻이다. A.T.A.까르네란 ''물품의 일시수입을 …

  • 부가세환급절차
    등록자 남행기
    등록일 04.15 조회 529

    부가세 환급대상 태국내 국제공항 출발 탑승객 - 'VAT REFUND FOR TOURISTS'사인보드가 있는 샵에서 물건을 구입한 여행객- 태국출발전 세관에 부가세환급신청서와 구매영수증 원본 제출 …

  • 금지 및 제한품목
    등록자 남행기
    등록일 04.15 조회 394

    관세부과 품목 1. 태국 출국시 소지하지 않는 물품이나 물품의 수량이 개인적인 용도를 벗어나는 과도한 양일 경우, 물품의 총액이 20,000바트를 넘는 물품 2. 상업, 무역 등에 이용할 목적의 물…

  • 세관정보
    등록자 남행기
    등록일 04.15 조회 463

    여행전 여권과 관련서류를 준비하고 세관관련규정과 검역 이민국규정 외화소지한도액 환율 등을 숙지한다. 기타 어떠한 품목이든지 불법적인 문제에 연루될 소지가 있으므로 타인의 수하물을 배달 또는 대리수속…

  • 태국의 비자정보
    등록자 남행기
    등록일 04.07 조회 448

    한국과 오랜 우방 관계를 지속해 태국은 1959년에 정식으로 양국간에 외교관계가 성립되었다. 또한 1981년 양국간 사증면제협정 체결로 한국인은 관광을 목적으로 하는 경우에한해서만 비자 없이90일간…

  • 단기 렌탈
    등록자 남행기
    등록일 04.07 조회 435

    태국에는 여행객들이 이용하고자 하는 목적과 장소에 맞는 다양한 종류의 호텔을 갖추고 있다. 단기간동안 체류할 경우 레지던스나 서비스 아파트 등이 있으며 위치 종류에 따라 가격이 천차만별이다. 서비스…

  • 게스트 하우스
    등록자 남행기
    등록일 04.07 조회 366

    태국에는 저렴한 요금의 게스트하우스급 숙소들이 많다. 2~300B의 도미토리부터 500B~1,000B 사이의 중급 숙소들도 많아 숙소 선택의 폭이 넓다.300B 이하의 저렴한 숙소는 개인 욕실이 없…

  • 축제 기본정보
    등록자 남행기
    등록일 04.07 조회 360

    축제의 나라 태국에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태국은 언제 어디서든 무엇인가를 기념하는 축제가 열리는 '축제의 나라'입니다."러이 끄라통 (Loi Krathong)"과 "송끄란 축제 (Songkran …

최근글


새댓글


  • 글이 없습니다.
알림 0